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대표기도문72

주일낮 예배 대표 기도문 12월 첫주 주일 대표 기도문 사랑이 많으시고 긍휼이 풍성하신 하나님 아버지 감사합니다. 부족한 저희를 사랑하여 주셔서 하나님의 거룩한 나라의 백성이 되게 하시고, 하나님을 아버지가 부르게 하심음 감사합니다. 우리가 어떤 상황 속에서도 예배를 놓치지 않고 온전히 하나님을 예배하는 자들로 살아가게 하옵소서. 저희에게 평강을 주시고, 소망과 은혜를 부어 주셔서 이 땅을 살아가는 동안 아픔과 고통의 시간을 기쁨과 소망의 시간으로 바꾸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온전히 하나님을 찬양하며 하나님만을 의지하게 하옵소서. 교회의 머리가 되시는 예수님을 본 받기를 원합니다. 사도들의 신앙 고백 위에 교회가 세워졌습니다. 우리는 사도들이 전한 복음을 듣고 예수님을 알고 믿게 되었습니다. 우리가 늘 주의 음성 듣기를 게을리 하지 않게 하.. 2022. 11. 30.
11월 첫째 주일 예배 대표 기도문 주일 대표 기도문 2022년 11월 6일 주일 대표 기도문 장로 주일 대표 기도문 자비의 긍휼의 하나님 아버지를 찬양합니다. 어둠 속에서 헤매는 저희를 붙드셔서 광명의 나라로 옮겨 주시고, 하나님을 아버지라 부르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11월 첫째 주일을 허락하사 하나님의 거룩한 보좌 앞에 나와 찬양하며 예배하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우리 가운데 역사하실 하나님을 온전히 높이며 찬양하게 하옵소서. 하나님의 은혜로 하루를 살아갑니다. 거룩한 주일을 맞아 하나님을 예배할 수 있어 감사합니다. 우리에게 주어진 일상의 하나님께서 베풀어 주신 은혜임을 기억하며 살아가게 하옵소서. 들녘을 보니 아름다운 계절답게 풍성한 열매가 가득합니다. 무리익은 곡식을 보니 하나님께서 베풀어 주신 은혜가 얼마나 큰지를 깨닫습니다. 주.. 2022. 11. 1.
주일 예배 대표 기도문 10월 셋째 주 주일 예배 대표 기도문 할렐루야! 언제나 살아계시고 믿는 자들에게 가장 좋은 선물을 주시는 하나님 아버지를 찬양합니다. 오늘은 2022년 10월 16일 주일 낮 예배 대표 기도문 주일 오후 찬양 예배 대표 기도문 함께 공유합니다. 깊어가는 가을을 보내면서 우리의 삶을 되돌아보고 살아계신 하나님께 감사와 찬양을 돌리기를 원합니다. 창세전에 저희를 택정하사 하나님의 자녀로 삼아 주시니 감사합니다. 하나님 아버지의 높으신 사랑과 은혜가 얼마나 크고 놀라운지 그 높이와 깊이와 넓이를 측량할 수 없습니다. 발은 이 땅에 딛고 살아가지만 우리의 마음은 항상 하늘에 두고 살아가게 하옵소서. 하늘 소망 가지고 살아가는 저희들에게 늘 함께 하여 주옵소서. 깊어가는 가을, 10월 셋째 주일을 허락하신 주님 감사합니다. 하.. 2022. 10. 15.
주일 낮 예배 대표 기도문 10월 둘째 주 주일 낮 예배 대표 기도문 2022년 10월 9일 주일 예배 대표 기도문 공유합니다. 가을의 정점에 들어선 10월 둘째 주일은 많은 행사가 있었지만 코로라 이후 특별항 행사가 아니면 하지 않고 있습니다. 교회의 행사들을 잘 살펴보시고 기도문을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항상 저희들에게 좋은 것을 주시는 하나님의 은혜를 감사드립니다. 죄와 허물로 죽은 저희를 사랑하사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생명 주시고, 소망 가운데 살아가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하나님을 찬양하며 높이는 삶을 살아가게 하옵소서. 오늘도 우리를 거룩한 자리에 부르심을 감사합니다. 영광과 존귀와 감사를 드립니다. 지금까지 지은 모든 죄들을 십자가의 피로 씻어 주옵소서. 정결한 마음으로 하나님께 나아가기를 원합니다. 우리 안에있는 더러운 욕망을 모두 벗.. 2022. 10. 6.
주일 낮 예배 대표 기도문 10월 첫째 주 주일 낮 예배 대표 기도문 2022년 10월 2일 주일 대표 기도문 군국의 날 기념 주일 대표 기도문 강한 용사이신 하나님 아버지를 찬양합니다. 모든 만물을 능력의 말씀으로 창조하시고 사랑으로 통치하시는 하나님을 오늘도 찬양하며 경배합니다. 10월의 첫 주일을 허락하신 주님, 오늘 이곳에 임재 하사 우리의 드리는 예배를 받아 주옵소서. 하나님은 우리의 영원한 생명이요 보호자요 인도자이십니다. 우리가 힘들고 어려울 때 우리의 손을 붙잡아 주시고, 우리가 가난할 때 부함이 되어 주십니다. 우리의 의가 되신 예수님의 이름으로 거룩하신 하나님께 나아갑니다. 주여, 온 마음과 정성을 다해 드리는 예배를 받아 주옵소서. 자비로운 하나님 아버지, 거룩한 나라의 백성으로 부름을 받았지만 하나님이 아니계신 것처럼 살 때.. 2022. 9. 26.
주일 낮 예배 대표 기도문 9월 넷째 주 주일 낮 예배 대표 기도문 2022년 9월 25일 주일 예배 대표 기도문 가난한 자들에게 부유함을 주시고, 고독한 자들에게 친구가 되시는 하나님 아버지, 우리의 삶을 붙드시고 인도하여 주심을 감사드립니다. 진노의 자식이었던 저희들을 사랑하셔서 생명의 나라에 옮기심으로 하나님의 거룩한 백성이 되게 하여 주시니 감사드립니다. 이 모든 것이 하나님 아버지의 사랑이요 은혜인 것을 압니다. 9월의 마지막 주일을 맞아 하나님께 나아갑니다. 주님, 저희를 붙드셔서 하나님의 영광과 능력을 찬양하는 시간이 되기를 원합니다. 주님, 저희 교회가 부흥되기를 원합니다. 죽어가는 영혼들에게 생기를 부어주시고, 말씀으로 목말라하는 이들에게 생명의 능력을 더하심으로 살아나게 하옵소서. 우리는 목마른 사슴처럼 주님의 음성을 찾아 헤.. 2022. 9. 22.
수요 예배 대표 기도문 9월 둘째 주 9월 둘째 주 수요일 예배 대표 기도문 2022년 9월 14일 수요일 오전 저녁 예배 대표 기도문 권사 집사 수요 대표 기도문 추석 명절을 지나고 새롭게 맞이하는 9월 수요일 예배입니다. 추석 전은 추석이 앞에 있어 마음이 집중이 잘 되지 않고 모임도 쉽지 않았을 겁니다. 하지만 추석을 지났으니 본격적인 가을 행사를 준비하고, 모임을 진행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수요 기도회 예배는 주일과는 약간 다릅니다. 다르게 하라는 말이 아니라 교회에 집중하라는 뜻입니다. 물론 주일처럼 해도 크게 상관은 없습니다. 본인이 섬기는 교회의 상황을 잘 살펴보시고 기도문에 넣어 주시면 더 좋다는 말입니다. 선한 목자가 되셔서 길을 잃은 양과 같은 저희를 인도하여 주신 하나님 감사합니다. 하나님은 항상 저희들에게 가장 좋은.. 2022. 9. 13.
주일 예배 대표 기도문 9월 셋째 주 주일 예배 대표 기도문 할렐루야! 우리의 참 소망이신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오늘은 2022년 9월 18일 주일 예배 대표 기도문 함께 나누려고 합니다. 추석을 보내고 정신없이 한주를 보낸 것 같습니다. 9월은 교단별로 총회가 있는 기간입니다. 총회를 마친 교단도 있고, 아직 마치지 않은 교단도 있습니다. 하나님의 풍성한 은혜가 각 교단에 넘쳐 나기를 기도합니다. 거룩 거룩 거룩, 거룩하신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온 천지 만물을 홀로 창조하시고, 지혜의 말씀으로 통치하시는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하나님의 손이 닿지 않은 곳이 없고, 하나님의 은혜가 머물지 않은 곳이 없습니다. 하나님은 홀로 모든 존재를 창조하셨고 통치하십니다. 무엇 하나 부족하지 아니하시고, 그 어떤 것도 필요치 않으십니다. 자존하신 하나님께.. 2022. 9. 13.
수요 예배 대표 기도문 9월 첫째 주 수요 예배 대표 기도문 2022년 9월 7일 수요일 예배 9월 첫째 주 수요 대표 기도문 권사 집사 평신도 대표 기도문 모든 만물 위에 충만한 은혜를 부어주시는 하나님 아버지 감사합니다. 힘겨운 폭풍을 보내고 비록 힘든 시간이지만 잠깐 내려놓고 하나님을 예배하려 합니다. 가을로 접어드는 문턱에서 갑자가 몰아닥친 폭풍으로 인해 대한민국은 힘든 시간을 보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의 은혜로 큰 피해를 입지 않게 하심을 감사드립니다. 오늘도 우리 가운데 역사하여 주셔서 상한 마음과 지친 마음을 위로하여 주옵소서. 9월 첫째 주 수요일 예배로 하나님께 나아갑니다. 자비로운 하나님, 추석을 바로 앞둔 시기에 태풍 힌남노가 대한민국을 지나치면서 많은 수재민들이 생겼습니다. 아직도 태풍이 완전히 떠나지 않았지만 위험한 .. 2022. 9. 4.
주일 낮 예배 대표 기도문 9월 둘째 주(추석주일) 주일 낮 예배 대표 기도문 2022년 9월 11일 추석 주일 대표 기도문 9월 둘째 주일 낮 예배 대표 기도문 불어오는 바람 속에서 가을의 향기를 느끼게 하시고, 서서히 황금빛으로 변해가는 가을 들녘을 바라보며 하나님의 사랑을 찬양하게 하시니 감사드립니다. 올해는 유난히 이른 추석이라 아직 곡식은 여물지 않았지만 계절이 변화에 맞게 하나님의 높으신 사랑을 모든 만물이 찬양하고 있음을 봅니다. 지난주는 태풍 힌남노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냈지만 하나님의 사랑으로 말미암아 저희들이 무사히 지날 수 있어서 감사드립니다. 9월 둘째 주일을 하나님께 올려 드립니다. 오늘 이 시간 강림하여 주시고, 간절한 마음으로 주님께 나온 주의 백성들을 붙들어 주옵소서. 하나님의 백성이라하면서도 거룩하지 못했던 지난날들을 주님께.. 2022. 9. 4.
728x90
반응형